사람과 조경

   
▲ 화강석과 콘크리트 구조물로 되어 있어 시민들로부터 소외받았던 미관광장이 숲과 물 그리고 빛이 어우러지는 생태숲으로 다시 태어났다.

   
▲ 화강석과 콘크리트 구조물로 되어 있어 시민들로부터 소외받았던 미관광장이 숲과 물 그리고 빛이 어우러지는 생태숲으로 다시 태어났다.

   
▲ 화강석과 콘크리트 구조물로 되어 있어 시민들로부터 소외받았던 미관광장이 숲과 물 그리고 빛이 어우러지는 생태숲으로 다시 태어났다. 광주를 상징하는 무등산 입석대를 형상화한 벽천폭포를 조성했다.

   
▲ 화강석과 콘크리트 구조물로 되어 있어 시민들로부터 소외받았던 미관광장이 숲과 물 그리고 빛이 어우러지는 생태숲으로 다시 태어났다. 광주를 상징하는 무등산 입석대를 형상화한 벽천폭포를 조성했다.

   
▲ 화강석과 콘크리트 구조물로 되어 있어 시민들로부터 소외받았던 미관광장이 숲과 물 그리고 빛이 어우러지는 생태숲으로 다시 태어났다. 광주를 상징하는 무등산 입석대를 형상화한 벽천폭포가 미관광장 생태숲에 명물이 되었다.

   
▲ 화강석과 콘크리트 구조물로 되어 있어 시민들로부터 소외받았던 미관광장이 숲과 물 그리고 빛이 어우러지는 생태숲으로 다시 태어났다. 광주를 상징하는 무등산 입석대를 형상화한 벽천폭포앞에 징검다리가 놓여있다.

   
▲ 화강석과 콘크리트 구조물로 되어 있어 시민들로부터 소외받았던 미관광장이 숲과 물 그리고 빛이 어우러지는 생태숲으로 다시 태어났다. 광주를 상징하는 무등산 입석대를 형상화한 벽천폭포에서 떨어진 물은 420m 계류를 따라 흐른다.

   
▲ 화강석과 콘크리트 구조물로 되어 있어 시민들로부터 소외받았던 미관광장이 숲과 물 그리고 빛이 어우러지는 생태숲으로 다시 태어났다. 배롱나무 꽃이 활짝피어 있다.

   
▲ 화강석과 콘크리트 구조물로 되어 있어 시민들로부터 소외받았던 미관광장이 숲과 물 그리고 빛이 어우러지는 생태숲으로 다시 태어났다. 배롱나무 꽃이 활짝피어 있다.

   
▲ 화강석과 콘크리트 구조물로 되어 있어 시민들로부터 소외받았던 미관광장이 숲과 물 그리고 빛이 어우러지는 생태숲으로 다시 태어났다. 미관광장 생태숲을 흐르는 물은 주변에 있는 현대해상화재보험 건물내 지하수를 무상으로 사용하고 있다.

   
▲ 화강석과 콘크리트 구조물로 되어 있어 시민들로부터 소외받았던 미관광장이 숲과 물 그리고 빛이 어우러지는 생태숲으로 다시 태어났다. 미관광장 생태숲을 흐르는 계류지 곳곳에 작은 분수가 설치되어 있다.

   
▲ 화강석과 콘크리트 구조물로 되어 있어 시민들로부터 소외받았던 미관광장이 숲과 물 그리고 빛이 어우러지는 생태숲으로 다시 태어났다. 광장 남쪽에 위치한 입석대 벽천폭포에서 시작한 물은 420m계류를 따라 북쪽 끝으로 흐른다..

   
▲ 화강석과 콘크리트 구조물로 되어 있어 시민들로부터 소외받았던 미관광장이 숲과 물 그리고 빛이 어우러지는 생태숲으로 다시 태어났다. 지하주차장 입구를 유리벽천으로 조성했다.

   
▲ 화강석과 콘크리트 구조물로 되어 있어 시민들로부터 소외받았던 미관광장이 숲과 물 그리고 빛이 어우러지는 생태숲으로 다시 태어났다. 지하주차장 입구를 유리벽천으로 조성했다.

   
▲ 화강석과 콘크리트 구조물로 되어 있어 시민들로부터 소외받았던 미관광장이 숲과 물 그리고 빛이 어우러지는 생태숲으로 다시 태어났다. 70여년 된 R90 짜리 팽나무.

   
▲ 화강석과 콘크리트 구조물로 되어 있어 시민들로부터 소외받았던 미관광장이 숲과 물 그리고 빛이 어우러지는 생태숲으로 다시 태어났다. 산책로 곳곳에 벤치를 설치했다.
1 ··· 20 21 22 23 24 25 26 27 28 ··· 117 
BLOG main image
사람과 조경
한국조경신문 배석희 기자입니다.
by 배석희 기자

공지사항

카테고리

분류 전체보기 (117)
내가 쓴 기사 (46)
사진으로 보기 (35)
한국의 공원 (29)
사람과조경 (4)
여행떠나기 (2)
퍼온글 (1)

달력

«   2019/07   »
  1 2 3 4 5 6
7 8 9 10 11 12 13
14 15 16 17 18 19 20
21 22 23 24 25 26 27
28 29 30 31      
tistory!get rss Tistory Tistory 가입하기!